본문 바로가기

Journal & Pic/일기

진지함

이렇게
블로그에 너무 진지한 얘기만 써대니까
재미가 없지

음, 나에게 유머러스함이란
맘놓고 푼수짓하는 야구팬으로서의 입지와
말 안 골라써도 우스워보이지 않을까 걱정 안해도 되는 몇몇 친구들 사이에서의 입지와
분위기에 취해 업되서 목소리 높여가며 오바하는 상황에서의 나 정도?


도대체 누구한테 그렇게 잘보이려고
꽁꽁 이미지를 싸매고 있는건지
가끔은 나도 좀 답답할 뿐.

'Journal & Pic > 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나를 링크한 사람  (8) 2011.12.27
수다쟁이  (3) 2011.12.06
진지함  (7) 2011.08.15
돌아오는 길  (0) 2011.08.06
날씨야  (0) 2011.07.21
*  (0) 2011.06.13
  •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.08.16 01:38

    어려운 자리에서도 허술함이 들통나는 나는
    때와 장소와 사람 가려 예의바르게 행동할 줄 아는 일로의 장점이라 생각해!!

    • ro 2011.08.18 01:14

      어려운 자리에서 허술함이 들통나다니 ㅋㅋㅋㅋ
      버스에서 보다가 빵터져서 완전 웃었잖아 언니 ㅋㅋ

      그나저나 난 3사분기 목표로
      '재미있는, 안뻔한 케릭터로 변신하기'로 잡았어요.
      어때?

    •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.08.23 17:57

      그와 더불어 날씬 미녀가 되면 인기급상승으로 친하게 지내기 힘들어지면 어째 ㅠ
      인간다움은 남겨줘 ㅎ

    • ro 2011.08.24 00:22

      푸하하하
      언니가 진짜 레알 안티 ㅋㅋㅋㅋ

    • 멋도남 2011.08.31 10:51

      절대적으로 그런 걱정은 안하셔도 될 듯 해요

      너무 인간다움만 남을까봐 걱정중 ㅠ ㅠ

  • 멋도남 2011.08.19 13:56

    무리야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