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Journal & Pic/Alone

아무것

뭔가를 몰래 바꿔놨길래 왜그랬냐고 물으니 아무것도 아니라고 한다. 그러나 아무것도 아니라면 그럴 필요자체가 없는 것이거늘, 생각하면 이 행동 자체가 곧 아무것도 아닌것이 아니라는 반증인 것이다.

'Journal & Pic > Alon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추석이 끝나고  (0) 2019.09.17
뉴스로 만들어지는가 , 뉴스를 만드는가  (0) 2019.08.19
아무것  (0) 2019.08.07
연수를 앞두고  (0) 2019.07.17
의외의 위로  (0) 2019.07.16
  (2) 2018.11.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