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Travel/국내여행

경주여행2:

 

 

경주는 불국사도 예쁘고, 안압지도 예쁘고, 그냥 지나가는 흔한 길거리마저 예쁜 도시지만

난 그중 가장 멋진 곳으로 자신있게 천마총과 대릉원을 꼽겠다.

 

뛰어난 과학기술도 아닌, 신성한 역사적 사찰도 아닌 그저 오래된 왕의 무덤일 뿐이나

나에게는 피라미드 부럽지 않은 프라이드 관광명소

(피라미드 못 가봄)

 

 

천마총 후문으로 들어가자 

시작부터 이렇게 연꽃무리가 멋지게 펼쳐지더니

 

 

 

연못과 연꽃과 릉이 이렇게나 조화로운 광경이 펼쳐진다.

봐도봐도 도저히 뭘 버릴수가 없어서 그냥 감탄나오는 사진 전부 붙여넣기.

 

녹색 깊이의 차이가.

녹/녹녹/녹녹녹/녹녹녹녹

최소 네단계는 되지 않을까?

 

어째 전부 녹색인데 이렇게나 다른것인가.

 

초록색은 한자인것이 안타까울뿐.

(노랗다/누렇다/노르스름하다/샛노랗다 놀이를 할수가 없음)

 

 

 

 

그러고보니 엊그제 반고흐 강좌 들을 때

반고흐가 해바라기 그리면서 일부 녹색을 빼면

꽃잎도, 벽도, 화병도, 테이블도 전부 노랑색으로 그리는

신개념 화술(?)을 선보여 화단에 충격을 안겼다는데

 

배색의 강조법 말고

톤별 강조법을 창조한 고흐와 요 녹색사진들은 동급인가...허허

 

 

 

날씨가 너무 좋아 싱그러운 바람과 따뜻한 햇빛에

기분도 상쾌하고 눈도 호강하고

하필 여기가 첫 유적지가 아니었으면 그대로 눌러 앉아 일어나지 않았을 지경이다.

 

천마총 내에서 나온 금관과 말벽화도 구경했지만 

역시 릉의 비주얼이 압도하여

싱겁게 바로 나왔다.

 

 

 

그리고 이어진 릉 사진 놀이

아 이건 뭐

그냥 다 사랑스럽다 ㅜㅜㅜ

 

 

 

 

 

 

찍으면 찍는대로 예술이 되는

평지 공간감 무색케하는 우뚝선 릉들의 향연

 

 

 

 

아놔 사진들 너무 좋아 어째~~ 잇힝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Travel > 국내여행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경주여행6:  (3) 2013.04.09
경주여행5:  (4) 2013.04.04
경주여행4:  (2) 2013.03.25
경주여행3:  (4) 2013.03.12
경주여행2:  (6) 2013.03.09
경주여행1:  (4) 2013.03.06
  • 아애 2013.03.09 17:59

    이건 계절의 탓이 크네요
    나 경주 갔을 때는 추울 때 간지라 이런 광경이 아니었능데 흑흑흑

    • BlogIcon Nangbi 2013.03.26 22:17 신고

      음 그러고보니 녹색이 없는 경주는 또 전혀 다른 느낌일 것 같기도 하구만요. 숙영식당 방문하러 겨울에 갔나봐? ㅋㅋㅋ

  • 다다 2013.03.11 10:10

    이런거 보면 이상하게,,
    뭐 꾸민것도 아닌데 이상하게,
    하염없이 보고있게돼. 봐도봐도.
    눌러붙어있으러 나도 가야징.

    • BlogIcon Nangbi 2013.03.26 22:19 신고

      언니 이번 경주포스팅의 끝없는 모티베이션은 바로 이 릉들이었음요.
      나도 2년동안 하염없이 보다가 결국 이렇게 된거니
      언니가 이상한게 아님ㅋㅋㅋㅋ

  • BlogIcon 2013.03.12 14:13

    아 릉사진들... 귀요미~ 사랑스러워

    초록색도 노랗다의 말놀이까진 못해도
    연두색 풀색 녹색 청록색 짙은녹색 정도의 놀이는 가능~ ㅋㅋ